STRiDA 5.1 (스트라이다 5.1) (2008)

2008' STRiDA 5.1
1987년 영국 '마크 샌더스'에 의해 디자인된 폴딩 미니벨로(접이식 자전거) '스트라이다 5.1' 2008연식이다. 2008년 미니벨로 돌풍의 핵심에 있던 자전거가 바로 스트라이다(STRiDA)다. 특히 삼각형의 독특한 알루미늄 프레임 구조 그리고 간편하면서도 빠르게 접히는 폴딩은 이 미니벨로의 이색적인 모습이다. 컴팩트하게 접어서 대중교통과의 연계도 아주 편리하고 보관까지 용이하다.

거기다 예쁘고 귀여운 외관으로 스트라이다를 타고 거리를 다니면 많은 이들이 "자전거가 예쁘네요~" "얼마예요?" "신기하다"라는 말을 듣는 것은 스트라이다를 타는 사람들의 보너스적인 요소이자 프라이드다. 최근에는 스트라이다의 대중화와 유사 상품이 즐비하여 이와 같은 일은 줄고 있다.

일반적인 자전거와 다르게 금속의 체인(Chain)을 사용하지 않고 자동차의 엔진 벨트에 쓰이는 내구성이 강한 고무벨트를 사용하기에 바짓단에 기름이 묻지 않기 때문에 일상복을 입고 자전거를 타도 전혀 무리가 없다는 장점이 있다. 이렇게 예쁘고 개성 있는 대표적인 폴딩 미니벨로 '스트라이다'이긴 하지만 단점도 존재한다.

특이한 폴딩 구조 덕분에, 라이딩시 폴딩부위 조금의 흔들거림 그리고 너무나도 가벼운 핸들링, 지나치게 잘 잡히는 디스크 브레이크는 때로는 라이더의 안전을 위협한다. 게다가 주위 할 것은 접은 상태로 다시 자전거를 펼치게 될 때 너무 지나치게 프레임을 벌리게 되면 스트라이다의 헤드셋 볼 소켓에 고정되어 있던 볼이 빠져버려 삼각형이여야 할 스트라이다가 일자 형태가 될 수도 있단 것이다. 이는 구조상 어쩔 수 없는 부분이기에 접고 펼일이 많은 특성상 주의를 요한다.

2009년은 자전거들의 가격이 전체적으로 상당히 많이 올랐다. STRiDA도 예외가 아니어서 한국에 처음 이 삼각형의 미니벨로가 소개 되었을 때 보다 대폭 비싸진 탓에 가격대 성능비가 많이 떨어지는 것도 단점이다. 하지만 여전히 스트라이다의 인기는 뜨거우며 가볍게 즐기면서 자전거를 타고 폴딩이 꼭 필요한 사람들에게는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미니벨로다.


 

STRiDA 5.1 Cream (18")


STRiDA (16") : (좌) 5.1 BrushSilver / (우) 5.1-QR Cream


STRiDA SX (18") BrushSilver review by Gee-Jay (HD 동영상)


GIMYO(기묘)'s STRiDA 5.1 (18")
장거리를 이동할 때는 로드 사이클 JAMIS ECLIPSE(제이미스 이클립스)를 타고, 출퇴근 등의 일상 용도로는 스트라이다를 타는 '기묘'군의 '스트라이다 5.1'은 스트라이프 패턴의 일렉트라(Electra) 그립, 브룩스(BROOKS) 'B66 Honey' 안장, 웰고(wellgo) 미니 평페달, 그리고 톡시(Touxy) 안장가방으로 '크림-브라운' 컬러와 완벽하게 조화로운 드레스-업을 이루어 냈다.

특히 스트라이다로서는 매우 드물게, 18인치 DA16휠로 인치 업이 되어 있는 게 가장 큰 포인트, 타이어 또한 슈발베 스텔비오(SCHWALBE STELVIO)로 일반적인 스트라이다와는 다르게 더욱더 더 빠르게 달릴 수가 있다. 촬영 당시 2009년은 18인치 스트라이다가 없었지만 최근에는 인치업이 필요 없는 18인치 스트라이다(SX)가 정식으로 출시되고 있다.

http://www.strida.com (STRIDA)

관련 정비법 -
스트라이다 볼 빠짐(헤드셋 분리) 해결 법 : 일자로 펼쳐졌을땐 당당히 뒤집어 밟자!

관련 글타래 -
스트라이다 헌정후기 : 가만히 살펴보면 가장 많은 시간을 함께한 너에게
미니벨로를 구입 하려고 하는가? 후회하기 싫다면, 폴딩으로 구매하라!
스무대, 상상 그 이상의 예술적이며 코믹한 커스텀, 도로위 자전거들
자전거 도둑을 대처하는 우리 자세, 이 모습을 보고도 답이 나오십니까?

관련 문화평 -
도시의 속살 : 도시여행자 김대홍이 자전거 타고 카메라에 담은 우리 도시 이야기 (2010, 김대홍)
재미있는 자전거 이야기 (2011, 장종수)
즐거운 자전거 생활 (2001, 히키타 사토시)

관련 여행기 -
제주도 1132 일주도로 자전거 여행기 '피아랑의 스트라이다 제주일주'

한국에서 자전거 매장 실장 그리고 월간지 팀장을 엮임 후, 70년 역사의 캐나다 Ridley's Cycle에서 Senior Service Technician을 지냈습니다. 그리고 이제, 이 모든 경험을 녹인 자전거 복합문화공간 #RIDEWITHYOU(라이드위드유)를 고향 울산에서 운영하고 있습니다. 이곳은 국내 최초의 업사이클 테마 카페이면서, SPECIALIZED(스페셜라이즈드)를 전문적으로 취급하는 자전거 가게이기도 합니다. 두 팔 벌려 당신을 환영합니다. *찾아가기 | 연락하기

이미지 맵

박물관의 다른 글

*티스토리 댓글 39개 보기/쓰기

*

*


    • 스트라이더는 정말 가격만 보면 @.@ 죠~^^
      디자인 하나로 베스트가된 제품이라고 생각 합니다.
      (폴딩 능력도 좋지만~)
      디자인의 중요성을 느끼게 하는 자전거 같아요~~~

    • 음.. 디자인도 그렇고 저는 정본좌(정태준)님의 힘이 컷다고 생각합니다. 제가 정본좌 때문에 자전거 입문 했거든요. 그는 스트라이다 홍보 대사죠. 요즘 로드게이가 되었지만....

    • 대단한 포스팅입니다~~
      자료와 포스트정리까지 성의 있는 피아랑님의 자전거에 대한
      사랑을 보는듯 하네요~ㅎㅎㅎㅎㅎ

    • 아.. 이 자전거 박물관이 좀 큰 프로젝트성 컨텐츠라 요즘 점점 비중을 늘리고 있어서 그렇습니다.^^

    • 아~~ 정말 이쁘게 생겼습니다. ^^
      피아랑님이 이제까지 소개해주신 다른 자전거들도 대단했지만
      개인적으로 가장 탐나네요 ^^
      물론 제 주머니는 감당하기 힘들겠지만... ㅎ

    • 이 자전거는 이곳에 등록된 자전거들 치고는 상대적으로 저렴한 편 입니다. 물론 새걸로 구매하려면 70~80정도는 줘야 하지만 말이죠...

    • 역시 스트라이다 글이 올라올꺼라고 생각했습니다 :)

      사진 너무나 멋지게 잘찍으신거 같아요. 그리고 크림색 너무 탐나는데요..ㅠㅠ

    • 개인적으로는 만족스럽지 않는 사진들 입니다.-_- 크림 스트 이쁘더군요. 하지만 저는 은색 티탄삘 나는 스트라이다가 더욱 이쁘더라구요. 실물은..^^ 개인차니..

    • 넘 이뻐요! @_@
      피아랑님께서 멋진 자전거들을 계속 알려주셔서, 나날이 눈이 높아지는데요...
      이제 어지간한 자전거 보면 멋있다는 생각이 별로 안들어요...^^;;;;;;;

    • 앞으로 라라윈님 자전거 구매하실때 엔간한 자전거 눈에 안들어오셔서 돈 백 넘게 쓰신다에 한표..^^ㅋ

    • 저도 동감입니다....ㅠㅠ
      아무래도 앞으로 자전거 사게되면...
      본 것은 있어서, 예쁜거 좋은거에 혹하게 될거 같아요...

      나중에 자전거 사게되면, 피아랑님을 무척 귀찮게 할 지도 몰라요... 뭐 사면 좋냐고...^^;;;;

    • 너무 이뻐요! 근데 기어가 없으면 불편하지 않나요?

    • 이 포스팅에 등록된 스트라이다는 18인치로 인치업 되었구요. 이 자전거 용도 자체가 평지 주행이랑 샤방샤방 가는 자전거라... 기어 없어도 크게 불편하고 그러진 않습니다.

    • 이거 뭐 자전거판 트랜스포머인가요. @_@
      그런데 참 유용해 보이네요. @_@
      학교 수업시간에 이 비슷한 녀석을 들고 들어오는 친구가 있던데 말이죠.

    • 요즘 스트라이다의 고유 디자인에 대한 라이센스가 만료되서, 거의 비슷한 디자인의 짭(?)트가 많습니다.^^

    • 앗.
      금방 댓글을 달았는데 날아가 버린듯 하네요-_-

      제가 지금 스트라이다 5.1 크리미를 구입할려고 하는데,
      구하기가 힘든듯 해서요;;
      추천할 만한 구입처나, 안장, 안장가방은 어디서 구입하셨는가하구요~~~

      조언부탁드립니다^^;;

    • 일단, 제 자잔거가 아니구요. 글을 자세히 읽어보시면 아시겠지만, '기묘'라는 친구의 스트라이다 입니다. 이 친구는 이미 인치업이 된 튜닝된 크림 스트라이다를 중고로 매입했습니다. 제가 알기로는 크림색 스트라이다를 구하기가 아주 어려운걸로 알고 있습니다. 제가 딱히 어디 업체를 찝어드리기는 곤란하네요. 방문 감사드립니다. 자주 놀러와 주세요.

    • 사진에 저 가죽가방이 너무 갖고싶은데여 도대체 어디서 구할 수 있을까요?????
      제 자전거에도 이 이쁜이를 달고 다니고 싶어여..ㅠㅠ
      제발 가르쳐주세요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

    • 'Touxy'의 STRiDA 전용 안장가방입니다. 검색 한번해 보세요. ;-D

    • 와.. 너무 잘 봤습니다. 저두 스트라이다 5.1 유저인데 가방 하나 달아주고 싶네요. 백미러 하나만 달았는데 흑..

    • 가방 달면 매우 편리하긴 하지요.^^ 사진상 보이는 톡시 가방도 괜찮아 보이더군요.

    • 너무 이쁘네요 ~ 저도 크림타는데 ~
      그립은 어디 제품인가요?
      그립이 너무 이뻐서 하나 사고 싶어서요 ~

    • 그립은 일렉트라(Electra)의 그립으로 알고 있습니다.
      일렉트라 제품들이 벨도 이쁘고 그립도 이쁘고 여러가지 드레스업 아이템이 많습니다.^^

    • 피아랑님..지나가던 나그네인데 여쭙고 싶은게 있어서요.
      여동생이 자전거를 워낙 좋아하고 스트라이다를 좋아해서 생일선물로 사줄까하는데요.
      안장이 불편해보이는데 스트라이더에 호환되는 여자가편하게 앉을만한 쇼바달린 안장이 뭐가 있을까요?
      그리고.. 이 자전거 고장이나 파손에 대한 후기들도 꽤 되던데 불량률이 높거나 위험하진않나요??
      (저는 엔진취향이라 자전거에는 일자무식입니다만..저런 후기들을보니 위험해보여서 걱정이 많이되네요)
      오래전 포스트지만 피아랑님께 도움 구하고자 여쭤봅니다.

    • 브룩스 안장이 있는데요. 스트라이다 카페에서 어떤 브룩스 안장을 장착했는지 검색해보시고요. 비용은 10~13정도 듭니다. 스트라이다 정품을 구매하시면 파손은 높지 않습니다.저도 타는데 상당히 튼튼합니다.

이전 글

다음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