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날에 봄날

 

집앞 수변공원에 "봄날"이랑 봄에 산책을 다녀 왔다.
벚꽃이 활짝 핀 따스한 봄날 그곳에서 우리 강아지 "봄날"

 

[사진을 느끼다] 코너의 사진은 사진을 클릭하셔서 등록된 원본 사이즈(확대)로 감상하세요.

시그마 DP1으로 계속 움직이는 봄날이를 찍는것은 많이 힘든 일이다.
가뜩이나 봄날이는 털이 시꺼매서 초점도 잘 안잡힌다.

 

 

해질녘에 다녀와 화사함을 담을수가 없어서 아쉽다.

 

 

벚꽃이 활짝 피었다. 

 

 

광속으로 걸어가는 봄날이 

 

 

푸르름을 가득 머금고 있는

 

 

카메라 쪽을 봐 줬으면 하는데 보질 않는 녀석...

 

 

가는길에 친구도 만나고

 

 

봄날 녀석 꼬라지가 말이 아니다.
이제 곧 털을 빡빡 밀어줄때가 머지 않았다.

 

SIGMA DP1

한국에서 자전거 매장 실장 그리고 월간지 팀장을 엮임 후, 70년 역사의 캐나다 Ridley's Cycle에서 Senior Service Technician을 지냈습니다. 그리고 이제, 이 모든 경험을 녹인 자전거 복합문화공간 #RIDEWITHYOU(라이드위드유)를 고향 울산에서 운영하고 있습니다. 이곳은 국내 최초의 업사이클 테마 카페이면서, SPECIALIZED(스페셜라이즈드)를 전문적으로 취급하는 자전거 가게이기도 합니다. 두 팔 벌려 당신을 환영합니다. *찾아가기 | 연락하기

이미지 맵

여행/지난글 보관함의 다른 글

*티스토리 댓글 8개 보기/쓰기

*

*


    • 물에 뾰족뾰족 솟아 있는 식물들 이름이 뭐죠?

      강아지들을 2마리씩이나 키우세요? 덩치들도 꽤 큰데요 ㅎㅎ

    • 개 한마리 고양이 한마리 해서 총 2마리 키워요.
      물에 뾰족뾰족 식물은 무엇인지 모르겠습니다. 저도 ㅠㅠ

    • 개와 고양이 서로 싸움 안하나요?

    • 네. 개가 어리고 고양이가 성숙하고
      고양이가 어리고 개가 성숙하고..
      아무튼 한쪽이 아주 어린상태에서
      키운다면 별 문제가 되지 않습니다.
      물론, 둘다 다 커서도 조금 시간이 지나면
      서로 의지하고 잘 지내요^^
      개와 고양이가 싸우는 이유는 서로 꼬리로 말하는
      의사소통법이 반대기 때문이빈다.^^

    • 집 근처에 이런곳이 있다는건 정말 행운이에요.
      저희 집 근처에도 철죽동산이 있어서 어제 잠깐 나가 봤는데, 아직 활짝 피지는 않았지만 완전 감동 이더라구요.^^
      봄날이 넘 귀여워요~^^
      근대 여기는 어느동내 랍니까?ㅎㅎ

    • 네, 공원이 있으니 참 좋습니다. 여기는 울산광역시 남구 야음동 입니다.^^

이전 글

다음 글